김자영 5년만에 우승